UPDATED. 2019-10-19 02:55 (토)
홍준표 "박근혜 탄핵, 우파 분열에서 비롯…모두 뭉치자"
홍준표 "박근혜 탄핵, 우파 분열에서 비롯…모두 뭉치자"
  • 바른경제
  • 승인 2019.10.05 17: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광호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5일 "지난 박근혜 탄핵이 우파들의 분열에서 비롯됐는데 총선을 앞두고 또 다시 분열하면 대한민국이 망한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의 발언은 지난 3일 광화문 집회를 계기로 보수 통합에 박차를 가하려는 것으로 해석된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허물은 나라를 바로 세운 후에 따지기로 하고 지금은 모두 뭉쳐 하나가 돼야 한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나는 늘 한참 앞질러 갔기 때문에 국민들로부터 인정을 받지 못했다"며 "대선 때 '자유대한민국을 지킵시다'라는 구호가 인정받기까지 2년이라는 세월이 걸렸다"고 회고했다.

이어 "이번에 '국민탄핵으로 대통령 문재인을 파면한다'는 구호가 국민들로부터 인정받기까지도 앞으로 상당한 시간이 필요할 것"이라면서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을 두고 서로 편 가르기 하기에는 우리 대한민국의 현실이 너무 절박하다"고 개탄했다.

그러면서 "하나가 돼야 한다. 그래야 대한민국을 다시 세울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홍준표 전 대표는 지난 3일 광화문 집회에서도 "탄핵의 여진은 깨끗이 씻어 버리고 모두 하나가 되어 자유 대한민국을 다시 일으켜 세우자"고 강조했다.
moonlit@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