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2 19:00 (목)
예탁원, 25개사 주식 1억5천여만주 의무보호 해제
예탁원, 25개사 주식 1억5천여만주 의무보호 해제
  • 오수현 기자
  • 승인 2020.06.30 13: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6.4% 감소

 

한국예탁결제원은 일반투자자 보호를 위해 일정기간 의무보호했던 25개사의 주식 1억4천999만주를 오는 7월 중 해제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예탁원에 따르면 시장별로 유가증권시장 2개사(150만주), 코스닥시장 23개사(1억4846만주) 등 총 25개사 주식이 해제될 예정이다.

 

오는 7월 의무보유 해제 주식수량은 전월의 1억1천715만주보다 27.6% 증가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4억 4천462만주보다는 66.4% 감소한 규모다.

 

한편, 의무보유는 최대주주 및 인수인이 보유한 주식을 일정기간 동안 매도하지 못하게 해, 갑작스러운 지분매각 등에 따른 주가 급락으로부터 소액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해 마련된 제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