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5 23:10 (수)
박원순 장례식,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장 진행…13일 발인
박원순 장례식,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장 진행…13일 발인
  • 바른경제
  • 승인 2020.07.10 09: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종민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는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진행된다. 장례는 5일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13일이다.

서울시는 10일 오전 9시 서울시청 브리핑실에서 '시장 궐위에 따른 서울시 입장'을 발표하며 이 같이 밝혔다.

김태균 서울시 행정국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고인은 현재 서울대병원에 안치됐다. 장례는 서울특별시장으로 치르기로 했고 5일장으로 진행된다. 발인은 13일이다"고 설명했다.

서울특별시장은 정부 의전편람에 따라 진행되며 국장 또는 정부장, 기관장으로 분류되는 것 중 기관장에 해당한다.

김 국장은 "정부 의전편람에 장례 절차들을 소상하게 설명하는 가이드라인이 있다. 그것에 준해서 서울특별시기관장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서울특별시장의 경우 전례가 없다. 이런 경우 자체가 처음이다. 장례위원장은 현재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조문을 원하는 직원들, 시민들을 위해 청사 앞쪽에 분향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김 국장은 "청사 앞 분향소를 설치하면 그곳에서 시민들의 조문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분향소는 오늘 중 설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