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4 16:45 (금)
'K-김치', 상반기 수출액 전년比 44.3% 성장
'K-김치', 상반기 수출액 전년比 44.3% 성장
  • 바른경제
  • 승인 2020.08.02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용성 기자 = 올해 상반기 김치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성장하는 등 호조가 지속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6월 기준 김치 수출 누계액이 7470만 달러를 기록, 전년 동기 대비 44.3%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는 와중에 기록한 성장세여서 관심이 모아진다.

올 상반기 김치 수출 성장세는 라면(37.4%↑), 쌀가공식품(20.8%↑), 고추장(27.3%↑) 등과 더불어 전체 농식품 수출 증가를 이끌고 있다.

국가별로 보면 김치는 일본(3850만 달러), 미국(1130만 달러), 홍콩(360만 달러), 호주(360만 달러), 대만(300만 달러) 등 순으로 팔려나갔다.

코로나19 이후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김치가 면역력 강화식품으로 주목받게 된 것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농식품부는 "최근 발효식품 섭취와 코로나19 사망률 간의 상관관계 관련 해외 연구결과 발표 및 현지 언론보도 등으로 한국 김치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그간 정부는 김치가 한국인만 먹는 독특한 음식이라는 이미지를 벗어나 건강과 면역력에 도움을 주는 우수 식품이라는 인식을 해외로 확산시키는 데 주력한 바 있다. 이를 토대로 미국에서는 김치 TV 광고를 제작하고 현지 대형 유통매장 등에서 집중 판촉행사를 지원하기도 했다.

농식품부는 앞으로도 김치 효능 홍보를 이어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김치의 항산화 효과 등을 담은 QR 코드를 제작해 현지 소비자들에게 전파하고 파워 인플루언서(SNS 유명인)를 활용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 온라인 상담회 등을 추진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up@newsis.com

 

[세종=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