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4 17:42 (금)
박지원 "수해 위로, 한반도 평화 기도"…SNS 간헐적 지속
박지원 "수해 위로, 한반도 평화 기도"…SNS 간헐적 지속
  • 바른경제
  • 승인 2020.08.02 13: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규 기자 =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은 2일 집중 호우로 인해 중부지방 중심으로 각종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것과 관련해 "수해로 고생하시는 여러분께 위로를 드린다"고 밝혔다.

박 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석 달 가믐(가뭄)은 살아도 사흘 장마는 견디기 어렵다는 옛날 어르신들 말씀이 생각난다"며 이렇게 적었다.

이어 "아내에게 애들과 가려다 폭우로 연기했다"면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도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 원장은 지난달 3일 문재인 대통령의 신임 국정원장 후보자 내정 발표 이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 중단을 공언했었다.

이후 본인의 임명장 수여식 기사와 국정원 개혁을 촉구하는 언론인 칼럼 등을 공유하는 등 간헐적으로 SNS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ustar@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