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00:50 (목)
"좁은공간에 딱"…삼성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 라인업 확대(종합)
"좁은공간에 딱"…삼성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 라인업 확대(종합)
  • 바른경제
  • 승인 2020.09.16 16: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희정 기자 = 삼성전자가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 라인업을 확대한다. 대용량 위주의 제품구성에 소용량 제품을 추가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좁은 공간에도 설치 가능한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 소용량 신제품을 16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삼성 그랑데 AI는 진화된 인공지능 기술로 사용자의 세탁 습관과 환경에 맞게 최적의 세탁·건조를 해주는 프리미엄 제품이다.

이번 신제품은 10kg 세탁기와 9kg 건조기로 그랑데 AI만의 차별화된 인공지능 기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심플한 컨트롤 패널, 컴팩트한 디자인 등을 강화했다.

삼성전자는 1인 가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와 협소한 공간에도 설치 가능한 소형 프리미엄 제품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그랑데 AI 소용량 모델을 도입했다.

특히 세탁기의 경우, 1Okg 소용량 신제품을 국내에 도입하는 것은 지난 2014년 이후 처음이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 그랑데 AI 제품과 비교해 직렬 설치 시에는 높이가 약 22cm 낮아지고, 병렬 설치 시에는 가로가 17cm 가량 좁아져 공간을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신제품은 세탁기에서 선택한 코스에 맞춰 건조코스까지 자동으로 설정해주는 'AI 코스 연동', 사용자가 자주 사용하는 코스와 옵션을 기억해 우선 순위로 보여주는 'AI 습관기억' 등 대용량 제품에 적용했던 기능이 그대로 구현된다.

또한 세탁기와 건조기를 공간 형태에 따라 상하 직렬, 좌우 병렬, 별도 설치 모두 가능하다. AI 코스 연동 기능은 설치 방식에 관계없이 구동할 수 있다.

10kg 세탁기 신제품은 ▲사용자가 선택한 코스와 빨래 양에 맞는 세제와 유연제를 자동으로 투입해주는 '세제 자동 투입+' 기능과 ▲세탁물의 오염도를 감지해 자동으로 세탁·헹굼 시간을 조절해주는 'AI 맞춤세탁' 기능도 탑재했다.

9kg 건조기 신제품도 ▲소비자가 직접 확인하고 청소할 수 있는 열교환기 ▲빨래에 묻은 대장균, 녹농균, 황색포도상구균을 99.99% 제거하는 '에어살균+' 등 대용량 건조기에서 호평 받은 기능들을 대거 적용했다.

그랑데 AI 신제품은 에너지효율 1등급으로 화이트와 그레이지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세탁기와 건조기 모두 119만9000~124만9000원이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국내 최초로 16·17kg 건조기를 출시하며 대용량 시장에서 리더십을 공고히 했으며, 이번 신제품 출시로 프리미엄 소용량 제품을 원하는 소비자들까지 만족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소비자들이 '가전을 나답게' 를 경험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