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1 08:05 (수)
담양군, 추석 당일 관광지 7곳 운영 중단
담양군, 추석 당일 관광지 7곳 운영 중단
  • 바른경제
  • 승인 2020.09.24 13: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창헌 기자 = 전남 담양군이 추석 당일 주요 관광지 운영을 중단한다.

담양군은 "추석 연휴 귀성객과 관광객 유입에 따른 코로나19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부득이하게 추석 당일 주요 관광지를 운영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10월1일 추석 당일 운영이 중단되는 관광지는 죽녹원, 메타세쿼이아랜드, 소쇄원, 한국대나무박물관, 한국가사문학관, 가마골생태공원, 용마루길 등 모두 7개소다.

추석 당일을 제외한 연휴 기간에는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를 전제로 정상 운영된다. 마스크 쓰기 안내, 출입자 발열 체크 등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연휴 동안 관광지 방역수칙 준수 지도를 통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가족과 자신의 건강을 위해서 외출을 자제해 주고 각자의 가정에서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담양=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