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1 12:55 (수)
예금보험공사, 어려운 이웃에 농산물 선물세트 전달
예금보험공사, 어려운 이웃에 농산물 선물세트 전달
  • 바른경제
  • 승인 2020.09.24 17: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효령 기자 = 예금보험공사(예보)는 24일 서울 성북구 정릉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행복상자' 60세트를 생활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행복상자는 수해 피해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제작됐으며, 국내 농산물을 포함한 10여개의 식료품이 담겼다.

예보는 지난 8월 수해로 주택이 파손돼 거주가 곤란한 이재민을 만나 피해 복구 상황을 살피고 긴급복구자금 일부를 지원했다.

위성백 예보 사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수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미력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다행"이라며 "앞으로도 주변에 공사의 따뜻함을 전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