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4 10:55 (수)
향군 "정부, 北 도발 의도 파악해 강력 대응하라"
향군 "정부, 北 도발 의도 파악해 강력 대응하라"
  • 바른경제
  • 승인 2019.05.10 14: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진 기자 = 대한민국재향군인회(향군)는 10일 정부를 향해 "북한의 잇따른 도발의도를 명확히 파악해 강력히 대응하라"고 촉구했다.

향군은 이날 성명서를 내고 "국가안보는 국가의 존망과 국민의 생존권이 걸린 문제"라며 "북한의 도발에 대한 소극적 대응은 북한의 나쁜 선례를 묵인하는 것이며 우리 국민들의 불안을 야기 시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 군은 북한의 도발에 상응한 대응훈련을 즉각 실시하라"며 "북한의 도발이 자체 훈련이며 9·19 군사합의에 위반이 아니라면 우리 군도 이에 상응한 대응훈련을 즉각 실시해 북한에 강력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차제에 9·19 군사합의의 자체 방어훈련 수준에 대한 개념 재정립을 추진해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부와 군은 군사대비태세를 강화하고 한·미·일간 긴밀한 공조를 통해 연합방위태세를 굳건히 하라"며 "미군 증원전력과 전략자산 전개를 검토해 북한의 반복되는 도발에 적극 대응하라"고 주문했다.
ksj87@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