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16:41 (목)
금감원, 초등 저학년 학생 위한 금융교육 보드게임 2종 개발
금감원, 초등 저학년 학생 위한 금융교육 보드게임 2종 개발
  • 바른경제
  • 승인 2020.10.18 1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선윤 기자 = 금융감독원(금감원)이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을 위한 금융교육 보드게임 2종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금감원은 참여형 금융교육 확대를 위해 다양한 교육 교구를 개발해 보급해오고 있다. 특히 2016년에 개발한 보드게임들은 학생들의 높은 호응 속에 학교 금융교육에 널리 활용되고 있다. 다만 초등학교 저학년(1~3학년)에는 다소 어려워 기초 금융개념을 주제로 저학년용 보드게임 2종을 새로 개발하게 됐다.

금감원이 이번에 개발한 보드게임 2종은 ▲금융레이싱 ▲금융요리왕이다. 금융레이싱은 게임 말이 위치한 칸의 금융회사와 관련된 업무카드를 찾으면 앞으로 이동하며 상대를 앞지르거나 퀴즈를 맞혀 획득한 메달이 많은 사람이 승리하는 게임이다. 금융요리왕은 보유 예산 내에서 필요 재료를 모두 구입해 개인 판의 버거를 가장 많이 완성한 사람이 승리하는 게임이다.

보드게임 2종은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게임방법을 단순화하고 핵심개념을 반복노출시켜 금융지식과 올바른 금융태도를 자연스럽게 체득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금감원 관계자는 "맞춤형 교구 개발을 통해 초등학교 저학년 대상 금융교육을 활성화함으로써 학생들이 어릴 때부터 금융개념에 자연스럽게 노출돼 올바른 금융생활 습관을 형성해 나가는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sy625@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