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6 11:05 (목)
토스, 경력직 보안인력 대규모 공채…"채용시까지 접수"
토스, 경력직 보안인력 대규모 공채…"채용시까지 접수"
  • 바른경제
  • 승인 2020.10.27 11: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은비 기자 =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와 주요 계열사의 경력직 보안인력을 대규모 공개채용한다고 27일 밝혔다.

대상 직군은 보안 엔지니어, 정보보안 정책담당, 네트워크 보안 기술담당 등 주요 보안부문 12개 포지션이다. 토스는 각 포지션마다 최소 1명 이상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이와 별도로 보안 개발자와 보안정책 담당자 등 5개 포지션에 대해서도 인재풀 형식의 지원을 받는다. 필요 인원이 모두 채용될 때까지 지원을 받겠다는 구상이다.

최종 합격자는 지원 회사에 따라 토스나 토스혁신준비법인(토스뱅크), 토스준비법인(토스증권), 토스페이먼츠 등 계열사에서 근무하게 된다. 각 계열사 별 세부 채용 직군과 직무 내용은 토스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용석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는 "여러 금융보안 분야의 기술과 정책, 법률 등을 폭넓게 경험하며 성장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며 "업계 최고 수준의 처우와 복지환경은 물론 새로 출범하는 서비스의 보안 인프라 구축을 전반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토스에는 현재 토스코어 보안인력 17명을 비롯 계열사 전체적으로 총 30명의 보안인력이 근무 중이다.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정보보호산업포털에 정보보호분야 투자현황을 자율적으로 공시하고, 보안분야 국제인증 ISO/IEC 27001, PCI-DSS 등을 취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