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6 15:30 (목)
대만 F-5E 전투기, 훈련 도중 추락…조종사 사망
대만 F-5E 전투기, 훈련 도중 추락…조종사 사망
  • 바른경제
  • 승인 2020.10.29 16: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예성 기자 = 대만 공군의 노후 기종으로 알려진 F-5E 전투기가 29일 비행훈련을 하던 도중 바다에 추락해 조종사 한명이 숨졌다.

대만 중앙통신 등에 따르며 이날 오전 대만 공군 7부대 F-5E 전투기가 타이둥 지역에서 업무를 수행하던 도중 바다에 추락했다.

조종사인 주관멍 상위 (대위와 중위사이 계급)는 추락 직전 탈출에 성공했지만, 낙하산 줄에 몸이 엉킨채 바다에 떨어지면서 중상을 입었다.

긴급 구조된 주 상위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몇 시간 뒤인 9시30분께 결국 숨졌다.

사고 전투기는 이륙한지 약 2분만에 추락했고, 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대만 공군의 주력 전투기는 IDF, F-16 등이고 F-5E, RF-5E 등은 노후 기종으로 훈련이나 정찰 작전에 투입돼 왔다.

공군은 "이번 훈련은 특수한 목적이 아닌 연례 계획에 따른 훈련"이라고 밝혔다.

차이잉원 총통은 페이스북을 통해 애도를 표했다.

차이 총통은 “군인은 가장 힘들고 위험한 직업 중 하나이며 최근 그런 어려움과 위험은 더 커졌다”면서 “국군 장병들이 영토와 국민들의 안전을 수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