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6 16:30 (목)
강훈식 "눈치만 보고 책임 피하는 野, 신공항 입장 뭐냐"
강훈식 "눈치만 보고 책임 피하는 野, 신공항 입장 뭐냐"
  • 바른경제
  • 승인 2020.11.22 18: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진형 기자 =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2일 국민의힘이 가덕 신공항을 놓고 갈팡질팡하는 데 대해 "묻고싶다. 국민의힘 중앙당과 충남도당, 부산시당의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입장은 무엇인가.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한 입장은 무엇인가"라고 했다.

충남도당위원장인 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가덕도 신공항 추진을 지지하며, 국민의힘에 묻는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7월 행정수도 이전 재 공론화 이후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중앙당은 물론, 충남도당에서도 그 흔한 환영 논평 하나 발표하지 못했는데, 아마도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해서도 그렇게 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반대를 한다면 명확히 하고 대안을 내놓아야 한다"며 "국민의힘은 그렇게 하지 않았다. 눈치만 본다. 자신들의 생각을 밝히지 않고, 그에 따른 책임도 지지 않으려 한다. 정당이 당연히 해야 할 직무를 유기하는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힐난했다.

이어 "국정의 파트너라고 자임하는 야당이, 국정에 입장조차 명확히 내지 못하는 것이 안타깝고 답답하다"고 덧붙였다.

강 의원은 그러면서 "민주당 충남도당은 가덕도 신공항 추진을 응원하고, 협력하겠다"며 "적어도 국민의힘 중앙당, 충남도당은 행정수도 완성과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한 입장이 무엇인지 밝혀 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