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04:10 (목)
차량만 남기고 실종 됐던 60대 남성 숨진채 발견
차량만 남기고 실종 됐던 60대 남성 숨진채 발견
  • 바른경제
  • 승인 2020.11.26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석훈 기자 = 전남 여수시 율촌면 바닷가에서 차량만 남기고 실종됐던 60대가 열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6일 여수시와 여수해경에 따르면 오전 11시 12분께 여수시 율촌면 대여자도 동쪽 해상에서 A(65) 씨가 해상을 수색 중이던 민간 선박에 의해 발견됐다.

A 씨는 오후 12시 20분께 인양돼 인근 병원에 안치됐다. 해경은 A 씨가 숨진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A 씨는 지난 15일 오전 8시께 집을 나갔으며, 17일 여수 율촌면 해안가 도로에서 타고 갔던 포터 차량이 발견됐다.

여수해경과 인근 마을 어민들은 함정과 어선 등을 동원해 A 씨를 수색했으며 17일 오후 여자만 소뎅이항 남서쪽 해상에서 녹색 점퍼를 발견한 뒤 들어 있던 신분증을 확인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여수=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