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03:50 (목)
대구 간 정 총리 "전국 신규 확진자 3일째 500명대…잘 방어해달라"
대구 간 정 총리 "전국 신규 확진자 3일째 500명대…잘 방어해달라"
  • 바른경제
  • 승인 2020.11.28 13: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채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대구 지역 의료진들을 만나 "전국적으로 3일째 신규 확진자가 500명대가 나오고 있어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에서 대구를 잘 방어해달라"고 주문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대구의 한 호텔에 대구 지역 의료인들과 조찬을 갖고 ""최근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상황은 타 지역에 비해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어 매우 자랑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번 조찬은 대구 지역 의료인의 헌신에 감사를 표하고, 격려하고자 이뤄졌다.

정 총리는 지난 2~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응을 위해 대구에 상주한 바 있다.

정 총리는 "역전의 용사들을 다시 만나 반갑다"며 "우리 의료진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시민들의 품격이 어우러져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다. 지금도 자부심을 갖는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후 대구선수촌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훈련 중인 선수들 등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