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04:25 (목)
인천 영흥도화력발전소서 작업 중이던 50대 추락사
인천 영흥도화력발전소서 작업 중이던 50대 추락사
  • 바른경제
  • 승인 2020.11.29 21: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영 기자 = 지난 28일 오후 1시 7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영흥화력발전소에서 석탄회를 45t 화물차에 싣던 A(51)씨가 3.5m 높이의 화물차 적재함에서 떨어져 숨졌다.

A씨는 현장에 긴급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사망했다.

조사결과 시멘트 제조업체 소속인 A씨는 석탄회를 싣고 시멘트제조업체로 운반할 예정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작업도중 발을 헛디뎌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인천=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