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06:20 (금)
서울시청 찾은 정 총리 "역학조사관들은 K-방역의 핵심"
서울시청 찾은 정 총리 "역학조사관들은 K-방역의 핵심"
  • 바른경제
  • 승인 2020.12.02 17: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지은 하종민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일 서울시청 감염병관리과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나서고 있는 역학조사관들을 격려했다.

최근 많은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서울시의 역학조사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이번 현장 일정이 이뤄졌다.

정 총리는 먼저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으로부터 서울시의 코로나19 대응 및 역학조사 상황 등을 보고받고, 역학조사관들을 포함한 서울시 감염병관리과 직원들을 격려했다.

정 총리는 최근 확진자 증가세와 관련해 "역학조사관들이 아주 지쳐있어 거의 번아웃 상태라고 하는데, 조금이나마 위로가 될까 싶어 찾았다"며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 "추적조사를 잘해서 확진자나 가능성 있는 후보군을 빨리 찾아서 조사하고, 치료하는 게 K-방역의 핵심"이라고 강조하며 "중대본 차원에서는 역학조사관들의 격무를 덜어드리기 위해, 코로나19 상황이 안정화의 길로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후 직원들을 일일이 격려하며 "여러분들이 밤낮없이 애써주시는 것에 대해 국민을 대신해서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힘드시더라도 우리가 승리하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hahaha@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