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8 18:30 (월)
[2020 KBS 연기대상]이장우·이상엽·이정은·진기주 우수상
[2020 KBS 연기대상]이장우·이상엽·이정은·진기주 우수상
  • 바른경제
  • 승인 2021.01.01 00: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은 기자 = 이장우, 이상엽, 이정은, 진기주가 우수상을 받았다.

이들은 31일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2019 KBS 연기대상'에서 장편드라마 부문 우수상을 차지했다. 이장우와 진기주는 '오! 삼광빌라'로, 이상엽과 이정은은 '한 번 다녀왔습니다'로 이 상을 안았다.

이장우는 "수많은 스태프들, 선후배 연기자분들 너무 고생 많으셨다. 마지막까지 지치지 말고 힘냈으면 한다.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맛있는 떡국 드시길 바란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상엽은 "'한 번 다녀왔습니다' 촬영하면서 많은 걸 느끼고 배웠다. 약해지기도 했고, 포기하고 싶을 때도 많았는데 그럴 때마다 아버지처럼 늘 이끌어주신 천호진 선배님 등 모든 배우분들과 스태프들 감사드린다. 덕분에 올해는 많은 사랑받았다. 내년에는 받은 사랑을 돌려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은은 "결핍이 많으면 일상의 소중함을 더 느끼는 것 같다. 코로나로 힘드실 텐데 항상 정서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건강한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진기주는 "사랑받는 KBS 주말극이라 야망에 불타기도 했지만 지금은 아니다. 현장을 즐기는 제작 스태프들 덕분에 채운이로 살아갈 수 있었던 것 같다. 채운이로 열심히 살겠다. 좋은 배우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KBS 연기대상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배우 및 관객석을 두지 않는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아나운서 도경완, 배우 조보아와 이상엽이 진행을 맡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