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6:10 (금)
朴의장, 세종시장 만나 "세종의사당과 함께 '국회타운'도"
朴의장, 세종시장 만나 "세종의사당과 함께 '국회타운'도"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0 17: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진형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은 20일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과 만나 "국회 세종의사당이 세워지면 국회타운에 대한 계획도 있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 의장은 이날 오후 국회 의장집무실에서 이 시장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며 "국가균형발전 측면에서 수도권과 견줄 수 있는 충청권 메가시티가 필요하지 않겠냐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했다.

또 "올해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가 발주되도록 할 것이다. 2월에는 세종의사당 공청회 개최를 할 것"이라며 "여야 지도부와 상반기 내로 법과 제도를 완비하는 것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이 시장은 "국회 세종의사당 부지 61만6000㎡를 포함한 200만㎡를 국회타운으로 만들어야 한다. 국회의원·보좌진 숙소, 국회사무처 직원들 공간, 방송국 등 언론사, 컨벤션 시설 등이 필요하다"며 "의장님이 국회 세종의사당 그림을 그리실 동안, 국회타운을 어떻게 도시계획적으로 만들 것인가 고민하겠다"고 화답했다.

박 의장은 아울러 "국회타운도, 충청권 메가시티 프로젝트도 교통망이 제일 중요할 것 같다"고 지적했고, 이 시장은 "교통망 중에서도 철도망에 대해서는 작년 12월에 충청권 4개 시도지사가 합의를 봤다. 시간이 오래 걸릴 줄 알았는데 한 달 정도 만에 국비도 배정됐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