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8:30 (금)
野 "바이든 취임 축하…한미동맹은 혈맹, 같이 갑시다"
野 "바이든 취임 축하…한미동맹은 혈맹, 같이 갑시다"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1 11: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광호 기자 = 국민의힘은 21일 조 바이든 신임 미국 대통령 취임에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한미동맹을 믿는다. 같이 갑시다"라고 전했다.

국민의힘 배준영 대변인은 이날 오전 논평을 통해 "새 역사의 출발에 나란히 선 미국 국민들에게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며 이같이 밝혔다.

배 대변인은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시기다. 몸은 멀리해야 하지만 마음은 더욱 결속해야 하는 역설의 시대"라며 "어려울 때 친구가 진짜 친구"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미동맹은 한국전쟁의 전장에서 피로 맺어진 혈맹이다. 피는 물보다 진하다"며 "대한민국은 미국과 함께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70년을 함께 해왔다. 취임사의 말씀대로 미국이 앞으로도 국제사회에서 평화와 발전, 안전을 위해 강력하고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가 될 것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리더로 거듭나는 미국과 대한민국은 함께 할 것"이라며 "다자간 자유무역을 다시 활성화하는 미국과 대한민국은 함께 할 것이다. 북한의 비핵화를 원칙으로 한 한반도의 평화정책에도 같이 힘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 대변인은 또 "대한민국은 미국과 함께, 앞으로의 세계 평화와 경제 번영을 위해 더 굳건히 손잡고 나아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moonlit@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