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5:20 (금)
부산 이면도로에 누워 있던 50대, 순찰차에 치여 사망
부산 이면도로에 누워 있던 50대, 순찰차에 치여 사망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2 11: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경민 기자 = 부산에서 이면도로 누워 있던 50대 남성이 출동신고를 받고 이동하던 순찰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2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53분께 중구의 한 이면도로에서 중부경찰서 모 파출소 소속 순찰차가 도로에 누워 있던 50대 A씨를 치었다.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숨졌다.

순찰차를 운전한 경찰관은 술에 취해 골목에 누워 있던 것으로 추정되는 A씨를 발견하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전해졌다. 순찰차는 폭행신고를 받고 출동하던 중이었다.

사고지역은 가로등이 거의 없었으며, 당시 순찰차는 시속 10㎞의 속도로 서행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