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7 08:10 (일)
전남도, 설명절 맞이 농특산품 온오프라인 판촉전
전남도, 설명절 맞이 농특산품 온오프라인 판촉전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2 15: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맹대환 기자 = 전남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농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설하고 판촉전에 돌입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남도는 26일까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 킴스클럽 야탑점에 설맞이 남도장터를 운영하고, 도내 22개 시·군에서 추천받은 우수 농수특산물 250여개 품목을 판매한다.

제품은 여수 돌산갓김치, 나주 잡곡, 광양 매실, 고흥 석류, 장흥 표고버섯, 함평 꿀, 영광 굴비, 장성 곶감, 완도 김, 진도 미역, 신안 젓갈 등 전남 대표 농특산품으로 구성했으며, 시중 가격보다 20~30%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킴스클럽 매장 방문객에게 전남도가 운영중인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 소개와 함께 설맞이 온라인 특판 행사를 홍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매장 내부에 남도장터 홍보영상을 송출하고, 설 선물 홍보 전단지도 배부한다.

현재 남도장터는 설맞이 판매 활성화를 위해 다음달 10일까지 총 583개 선별된 제품을 최대 76%까지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전남도는 이번 직거래 장터에 이어 29일부터 부산 롯데백화점 광복점과 광주 신세계백화점에서도 설맞이 판촉전을 이어갈 방침이다.

강종철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대형 유통업체를 통한 오프라인 직거래장터는 판로가 막힌 중소농가들이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통로다”며 “온·오프라인 직거래 판매망을 확대 운영해 농가소득을 안정화하고 농수산물 소비 촉진을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dhnews@newsis.com

 

[무안=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