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4 03:20 (목)
미 소비자신뢰지수, 낙관론 확산 속 89.3으로 소폭 개선
미 소비자신뢰지수, 낙관론 확산 속 89.3으로 소폭 개선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7 00: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세진 기자 = 미래에 대한 미국인들의 낙관론이 높아지면서 1월 미국의 소비자신뢰지수가 높아졌다.

컨퍼런스 보드는 26일 1월 미 소비자신뢰지수가 89.3으로 지난 12월의 87.1보다 2.2포인트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이 같은 증가는 향후 소득, 기업, 노동시장 여건 등을 가늠하는 기대지수 상승에 힘입은 것이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악화에 대한 우려를 반영해 현재 상황 지수는 더 악화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워싱턴=AP/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