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2 13:10 (화)
수천개 동전 교환, 온라인으로 예약하세요
수천개 동전 교환, 온라인으로 예약하세요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7 1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아 기자 = 한국은행이 수천개의 대량주화 교환을 위한 온라인 예약제를 실시한다. 최근 화폐교환 요청이 크게 늘어남에 따라 이용자들이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대량주화를 교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한은은 27일 대량주화 교환 온라인 예약제를 오는 2월1일부터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예약제는 주화를 주된 지급수단으로 생업을 영위하는 자영업자와 대량주화를 보유한 개인이 한은 홈페이지를 통해 교환 일자와 규모 등을 예약한 뒤 지정된 날짜에 동전 교환을 받을 수 있도록 한 제도다.

대량주화 기준은 500원화 2000개(15.4㎏ 내외), 100원화 2500개(13.5㎏ 내외), 50원화 2500개(10.4㎏ 내외), 10원화 5000개(6.1㎏ 내외) 이상이다. 대량주화 기준에 충족해야 예약이 가능하다.

온라인 예약제가 병행 실시되는 다음달부터 3월까지는 전화 예약이나 별도의 예약없이 한은 화폐교환창구에 방문해 대량주화 교환을 신청할 수 있지만, 4월1일부터는 원칙적으로 온라인 예약제로만 대량주화 교환 신청을 접수할 수 있다.

대량주화의 경우 동전 구분, 개수 확인, 위변조 여부, 재사용 판정 등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예약없이 방문할 경우 대기시간이 늘어나는 등 이용자들의 불편이 컸다. 최근 금융기관의 주화 교환이 잘 이뤄지지 않는 상황에서 한은 화폐교환창구를 통해 대량주화 교환이 집중되면서 원활한 서비스 제공에도 어려움이 생겼다. 지난해 한은 화폐교환창구를 통한 대량주화 교환 실적은 3600만개로 2015년(1500만개) 대비 142% 급증했다.

한은은 온라인 예약제가 실시되면 홈페이지에 한은 본부별 대량주화 교환 기준, 온라인 예약 현황 등을 상세하게 게재할 방침이다. 본부별 1인당 1일 교환 한도 등도 제공된다. 한은은 "온라인 예약제 실시와 함께 금융기관을 통한 주화 교환 어려움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원활한 화폐수급 환경 조성에 역점을 둘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상반기중 주화 특별수납 등을 통해 금융기관의 주화 보관물량 관리 부담을 크게 완화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