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3 07:40 (수)
경기 안성서 고병원성 AI 의심 신고…정밀 검사 진행
경기 안성서 고병원성 AI 의심 신고…정밀 검사 진행
  • 바른경제
  • 승인 2021.01.27 2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재 기자 = 조류인플루엔자(AI)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경기 안성에 위치한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AI 의심 사례가 신고됐다고 27일 밝혔다.

이 농장의 사육 규모는 2만9000마리다.

방역기관은 해당 농장으로부터 폐사 등 의심 신고를 받아 검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H5형 AI 항원을 검출했다.

현재 정밀 검사 진행 중이며 고병원성 여부는 1~3일 후 나올 예정이다.

중수본은 해당 농장 출입 통제 및 역학 조사, 반경 10km 내 농장 이동 제한, 예찰·검사 등 방역 조치를 실시 중이다.

중수본 관계자는 "전국 농장주는 차량·사람·장비 소독, 장화 갈아신기 등 방역 수칙을 반드시 실천하고, 사육 가금에서 이상 여부 확인 시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해 달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ssa@newsis.com

 

[세종=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