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4 03:15 (토)
김포시, 내일부터 1600여명 대상 백신 첫 접종…37곳 대상
김포시, 내일부터 1600여명 대상 백신 첫 접종…37곳 대상
  • 바른경제
  • 승인 2021.02.25 13: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일형 기자 = 경기 김포에서 26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김포시는 26일부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 접종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오전 김포시보건소에 도착한 물량은 총 700명분이며 요양시설용 500명분, 1곳의 요양병원에 200명분이 각각 배송됐다.

방문접종 지원을 위한 2인1조 행정인력 3개 팀을 구성하고 김포소방서와 구급차 대기 등 비상체계도 구축했다.

보건소와 요양병원 등 백신 수령 기관 도착까지는 김포경찰서가 경호하고 백신 보관 장소의 경비와 순찰은 육군 17사단과 해병 2사단이 맡는다.

시는 26일부터 촉탁의 방문 등을 통해 요양시설 27개소와 요양병원 10개소를 시작으로 순차적인 백신 접종에 들어간다.

의사가 근무하는 요양병원은 자체 접종을 시행하고, 의사가 없는 요양시설은 위탁 의료 기관 촉탁의사나 보건소 방문접종팀이 방문해 접종한다.

김포지역의 코로나19 백신 우선접종 대상자는 만 65세 미만의 요양시설, 요양병원 입소자, 입원자, 종사자 등 1600여 명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이제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또 다른 여정이 시작됐다"며 "모두들 지치지 말고 협력과 배려의 정신으로 일상복귀를 위한 백신 접종에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h@newsis.com

 

[김포=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