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2 08:35 (목)
민형배 "광주 산정지구 개발 환영, 시민편익이 최우선"
민형배 "광주 산정지구 개발 환영, 시민편익이 최우선"
  • 바른경제
  • 승인 2021.02.25 15: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상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광주 광산을)은 광주산정 공공주택 개발과 관련 "시민편익이 최우선 과제"라고 강조했다.

민 의원은 25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광주전남지역본부로부터 광주산정 공공주택지구 사업현황을 보고받고 이같이 주장했다.

산정지구는 광산구 산정동, 장수동 일원에 168만3000㎡(50만9000평)에 공공주택 1만3000호를 건립할 계획이다. 2024년 보상에 착수하고 2029년 준공 예정이다.

민 의원은 “주택시장 안정 등 큰 틀에서 공공주택지구 지정은 바람직하고, 사업의 성공을 기대한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으며 “다만, 보상 준비단계는 물론 각 사업 단계마다 시민 뜻을 적극 청취해 최대한 반영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그는 “초·중등학교를 비롯한 각급 학교의 충분한 확보로 원거리 통학과 과밀학급 문제 발생을 사전에 방지하고 도서관 및 체육시설 등 공공시설 용지를 최대한 확보하는 시민편익 중심의 개발이 최우선과제”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역단절 및 소음 해소, 교통인프라 확충을 위해 부지내 호남선KTX 철로변 도로 확장, 방음터널, 철로 지중화 등 다각적 방안 검토를 주문했다.

민형배 의원은 주무부처인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 꾸준한 협의로 시민의 뜻에 맞는 공공주택지구 조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광주=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