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4 03:20 (토)
디즈니 코리아, 콘텐츠 전문가 오상호 대표 선임
디즈니 코리아, 콘텐츠 전문가 오상호 대표 선임
  • 바른경제
  • 승인 2021.02.26 12: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은 기자 =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시아태평양지역은 신임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대표로 오상호 월트디즈니 스튜디오 사업부 전무를 임명했다고 26일 밝혔다.

오 신임 대표는 국내 영화 세일즈, 배급 및 마케팅 업무를 비롯해 각종 영화 관련 업무를 총괄해 온 미디어·콘텐츠 전문가다. 디즈니 합류 전엔 20세기 스튜디오 대표를 역임했으며, CJ엔터테인먼트, 워너브라더스, 삼성영상사업단 등에서 경력을 쌓았다.

DTC(Direct-to-Consumer) 사업부 총괄은 김소연 전 소비재 사업부 상무가 선임됐다. 김 총괄은 올해 국내에 상륙하는 디즈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를 포함한 국내 DTC 비즈니스 운영을 맡는다.

루크 강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시아태평양지역 총괄 사장은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 속에서 디즈니+를 포함한 국내 사업 운영을 최적화하고, 비즈니스 혁신을 이끌며 디즈니 코리아의 지속적인 발전과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