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4 03:15 (토)
'학폭 논란' 조병규, KBS 예능 MC 출연 보류
'학폭 논란' 조병규, KBS 예능 MC 출연 보류
  • 바른경제
  • 승인 2021.02.26 15: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은 기자 = 학교폭력(학폭) 가해 여부에 대한 진실 공방이 장기화하면서 배우 조병규의 KBS 새 예능 출연이 사실상 불발됐다.

KBS 2TV 신규 예능프로그램 '컴백홈' 제작진은 26일 "현시점에서 출연자의 출연을 강행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는 판단하에, 최종적으로 MC 조병규의 출연을 보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최근 제기된 MC 조병규 관련 논란에 최대한 신중하게 접근하려 노력해왔다"며 "조병규는 일련의 논란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진행 중이다. 그러나 예상보다 법적 판단이 늦어짐에 따라 편성을 최종 확정 지어야 하는 입장에서 이 같은 판단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무쪼록 명확한 사실 규명이 이루어져 어느 쪽이든 억울한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 모든 출연진과 제작진이 심기일전하여 좋은 작품으로 시청자분들을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조병규는 유재석과 공동 MC를 맡아 새 예능에 도전할 계획이었지만 뉴질랜드 유학 시절 친구들에게 학폭을 했다는 의혹을 받으며 출연에 빨간불이 켜졌다.

자신을 둘러싸고 잇달아 터져 나온 학폭 가해 의혹에는 전면 부인하며 경찰 수사를 정식 의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