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3 13:40 (금)
서울시 팀장의 성추행 논란…"관련 내용 조사 중"
서울시 팀장의 성추행 논란…"관련 내용 조사 중"
  • 바른경제
  • 승인 2021.02.26 21: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종민 기자 = 서울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관련 부서에서 성추행 논란이 발생했다.

26일 시에 따르면 서울시 코로나19 대응 부서에서 팀장 A씨가 내부 직원들을 성추행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팀장은 구청 공무원들에게 화상 회의로 코로나19 백신의 이상반응 대응법을 교육하는 자리에서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당한 피해자들이 해당 팀장에게 반발하면서 해당 사건은 수면 위로 알려졌다.

시는 해당 사건과 관련한 조사에 착수했다.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것으로 알려진 팀장은 현재 출근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시 관계자는 "해당 사건과 관련해 인지했고 현재 관련 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만약 사건이 실제인 것으로 밝혀지면 적법한 절차에 따라 징계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