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4 02:15 (토)
제주대, 내년 인공지능 전공 등 첨단학과 3개 신설
제주대, 내년 인공지능 전공 등 첨단학과 3개 신설
  • 바른경제
  • 승인 2021.03.03 14: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영전 기자 = 내년부터 제주대학교에 인공지능(AI) 전공 등 첨단학과 3개가 신설된다.

제주대학교는 지난달 교육부가 제주대의 첨단학과 신설을 승인했다고 3일 밝혔다.

새로 생기는 첨단학과는 데이터사이언스학과, 소프트웨어학부 인공지능 전공, 바이오메디컬정보학과로 학생 수는 총 65명이 증원된다.

이는 교육부가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학생 정원 동결·감축 기조에도 변화하는 미래를 선도하기 위한 AI·바이오헬스 등 다양한 첨단(신기술)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 첨단학과 신·증설을 유도하는 것과 함께 제주대가 편입학 여석을 활용하는 등 자발적 조정 노력에 따른 것이다.

신설되는 데이터사이언스학과 및 인공지능전공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수집·분석·활용하는 기술에 중점을 둔다.

바이오메디컬정보학과는 제주지역 생물자원을 활용한 바이오 메디컬과 헬스 분야에 중점을 둔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송석언 제주대 총장은 “신설되는 첨단학과가 시대 흐름을 적극적으로 수용하면서 우리 대학 미래의 혁신 아이콘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별도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학과 개설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0jeoni@newsis.com

 

[제주=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