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16:50 (수)
정의당 "윤석열, 사실상 정계 진출 선언…가장 정치적 총장"
정의당 "윤석열, 사실상 정계 진출 선언…가장 정치적 총장"
  • 바른경제
  • 승인 2021.03.04 16: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해리 기자 = 정의당은 4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 표명과 관련해 "그동안의 행보가 검찰총장으로서 직무에 충실하기 보다 정계 입문을 위한 알리바이 쌓기용이 아니었는지 강한 의구심을 가질 수 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 브리핑을 통해 "윤 총장은 검찰의 정치적 중립과 살아 있는 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겠다고 늘 강조했다. 그러나 정작 살아 있는 권력을 핑계로 가장 정치적인 검찰총장으로 마침표를 찍게 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정 수석대변인은 윤 총장의 입장문에 대해 "정계 진출에 대한 언급은 없었으나 사실상 정계 진출 선언과 다를 바 없다"며 "검찰 개혁을 둘러싸고 윤 총장의 불만과 입장에 동조하지 않으면 헌법 정신 파괴로 해석될 수 있다는 점에서 위험하기까지 하다. 납득할 수 없는 주장"이라고 질타했다.

이어 "윤 총장은 이 사회가 어렵게 쌓아 올린 정의와 상식이 무너지는 것을 더는 두고 볼 수 없다고 했다"며 "국민이 쌓아 올린 정의와 상식이 누구에 의해 무너지고 있는 것인지 분명히 구별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청와대는 윤 총장이 사의를 표명한지 약 1시간 만에 속전속결로 사표를 수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right@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