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7 16:50 (월)
정부-공기업 협력…공공 에너지 R&D에 2조 투자
정부-공기업 협력…공공 에너지 R&D에 2조 투자
  • 바른경제
  • 승인 2019.06.05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욱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가 5일 '제1회 공공 에너지 연구·개발(R&D) 콘퍼런스'를 열고 공기업 R&D 효율화 방안의 성과를 점검했다. 올해 정부와 공기업의 에너지 R&D 예산은 2조원에 이른다.

산업부는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행사를 개최하고 이런 내용을 포함한 공기업 R&D 향후 추진 방향을 공유했다.

주영준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은 개회사에서 "에너지 분야 R&D는 공기업 투자금액이 정부 예산의 1.5배를 상회하는 만큼 정부-공기업 간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번 콘퍼런스가 공공 분야 에너지 R&D 정보를 통합 제공하고 투자 방향 및 추진 성과를 한 자리에서 공유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올해 에너지 R&D 투자금액은 1조9857억원이다. 산업부 예산이 7697억원, 17개 에너지 공기업 예산이 1조2160억원이다. 이중 한국수력원자력이 4800억원을, 한국전력공사가 4270억원을 차지한다. 이들 공기업의 R&D 투자는 에너지 전환, 수소경제 활성화, 4차 산업혁명 대응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산업부는 공기업 R&D 효율화 차원에서 경영평가에 'R&D를 통한 사업화' 성과 지표도 신설했다. R&D 기획·평가위원회 전문가 풀을 공유하는 등 효율성을 제고했다. 특히 한전과 발전 5사가 공동으로 발전산업 기술 혁신 로드맵을 수립, 중복 투자를 방지하고 협력을 강화했다.

또 에너지기술평가원 공공R&D혁신센터를 통해 정부-공기업 간 유사, 중복 과제를 조정하고 협력과제를 발굴하기로 했다.

정부 및 공기업의 R&D 과제 지원 정보를 중소기업, 대학교 등 수요자에게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를 하반기 중 개설할 계획이다. 지방 이전 에너지 공기업을 중심으로 지역 산·학·연이 공동 R&D 사업을 추진,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에너지 혁신 사업도 신설을 추진한다.

한편 산업부는 이날 행사에서 공기업 R&D 우수 성과에 관한 기술 교류회와 R&D 성과 창출 유공자 10명에게 산업부 장관 표창도 수여했다.
str8fwd@newsis.com

 

【세종=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