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02:15 (일)
만취상태로 승용차 몰다 보행자 2명 치고 도주한 30대 중국인 체포
만취상태로 승용차 몰다 보행자 2명 치고 도주한 30대 중국인 체포
  • 바른경제
  • 승인 2019.06.06 08: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경민 기자 = 부산에서 만취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하다 보행자 2명을 치고 도주한 3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기장경찰서는 6일 중국인 A(33)씨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인피도주)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2시 35분께 부산 기장군의 한 도로에서 만취상태로 아반테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B(33)씨 등 보행자 2명을 치고, 해운대구 반여동까지 약 12㎞ 가량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의 차량에 치인 B씨 등 2명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현장을 목격한 택시기사는 112에 신고한 이후 A씨 차량을 추격했다.

부산경찰청 112종합상황실은 도주차량의 예상 도주경로에 순찰차를 집중 배치하고, 차량 소유주를 조회해 주소지로 출동하던 중 오전 2시 52분께 신고자인 택시기사와 실랑이를 벌이고 있던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또 주변을 수색해 사고차량을 확보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 알코올 농도 0.156% 만취상태로 동거인 소유의 아반테 승용차를 운행하다 이같은 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한 이후 처벌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