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2 08:15 (수)
"카불 공항 자폭 테러범, 아프간 정부 붕괴 틈타 탈옥"
"카불 공항 자폭 테러범, 아프간 정부 붕괴 틈타 탈옥"
  • 바른경제
  • 승인 2021.09.03 22: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예 기자 = 아프가니스탄 카불 공항 자살폭탄 테러범은 지난달 아프간 정부가 탈레반에 붕괴된 틈을 타 탈옥한 것으로 드러났다.

영국 BBC에 따르면 급진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는 3일(현지시간) 온라인 소식지를 통해 카불 공항 테러범이 전달 아프간 정부가 무너졌을 때 감옥에서 탈출했다고 주장했다.

IS는 자폭 테러범 압둘-라흐만 알 로가리와 IS 조직원 여러 명이 아프간 정부군이 달아난 덕에 감옥에서 나올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가 자유로워지자마자 '형제들'이 있는 'IS-K'(IS의 아프간 지부 IS-호라산)에 서둘러 합류해 자폭 테러단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이슬람 무장단체 탈레반은 지난달 중순 아프간 수도 카불을 점령하고 정권 탈환을 선포했다.

탈레반은 이 과정에서 카불과 여러 도시에 있는 교도소에서 죄수 수천 명을 풀어줬다. 이 중에는 IS와 또 다른 테러단체 알카에다 조직원들도 섞여 있었다고 알려졌다.

IS-K는 지난달 26일 미국과 동맹국들이 철수 작전을 진행 중이던 카불 공항 바깥에서 대규모 자폭 테러를 저질렀다. 이 공격으로 미군 13명 등 170명 넘게 목숨을 잃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런던=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