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2 08:25 (수)
일본증시, 거래시간 30분 연장 검토…오후 3시→3시30분
일본증시, 거래시간 30분 연장 검토…오후 3시→3시30분
  • 바른경제
  • 승인 2021.09.04 00: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혜원 기자 = 도쿄증권거래소가 증시 종료 시각을 30분 늦춘 오후 3시30분으로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일본 NHK가 보도했다.

4일 보도에 따르면 도쿄증권거래소는 올해 초 워킹그룹을 구성해 현행 오후 3시까지인 거래 시간을 연장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일본증시 거래시간은 현재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이며, 오전 11시30분부터 한 시간 점심시간을 두고 있다. 이 때문에 6시간30분 영업하는 뉴욕 등 경쟁 거래소보다 거래시간이 짧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거래시간이 연장되면 변경된 시간은 3년 뒤 적용되며, 1954년 오후 2시에서 3시로 늦춰진 이후 약 70년 만에 변화를 맞게 된다.

일본거래소 그룹 대변인은 "현재로선 결정된 게 없다"며 "다양한 옵션이 있으며, 워킹그룹이 거래시간 연장을 어떤 형태로 진행할지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관련 보고서는 다음달께 발표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ey1@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