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2 08:45 (수)
'런닝맨' 유재석, 유 닥터 변신...박기웅, 역대급 허당미
'런닝맨' 유재석, 유 닥터 변신...박기웅, 역대급 허당미
  • 바른경제
  • 승인 2021.09.04 06: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준호 인턴 기자 = '런닝맨' 유재석이 '유닥터'가 되어 팀원들의 정신을 개조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유재석이 또 한 번 활개 칠 '유 레이즈 맨 업' 레이스의 정체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여자 멤버들이 각 팀의 팀장이 되어 미션마다 원하는 남자 멤버를 한 명씩 선택해 팀을 이뤘다.

선택받지 못한 남자 멤버들은 유재석이 이들의 팀장이 되어 '유 레이즈 맨 업' 레이스로 진행됐다. 레이스 명을 들은 멤버들은 "'재석 세 끼'에 이어 유재석 특집 좋다", "(유재석 특집) 그만해!"라며 상극의 반응을 보였다.

이날 유재석은 팀원들의 정신을 개조시켜주는 ‘유 닥터’로 변신했다. 또한 팀장이 된 유재석은 “이런 거 너무 좋다. 자신 있는 분야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은 윤시윤X하니X박기웅이 게스트로 출격했다. '팔방 미남' 윤시윤은 모범생 이미지와 정반대인 깡깡미를 선보여 멤버들의 놀림을 받았다. 하니는 연기자 안희연으로 완벽했지만 여전한 '너털 리액션'으로 멤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맷돌 형' 박기웅은 평소의 악역 이미지와는 다르게 원맨쇼를 펼치는 등 역대급 허당미를 선보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delo410@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