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6 23:10 (수)
윤석열, 공공시설에 유모차·휠체어 살균 소독기 설치 확대 공약
윤석열, 공공시설에 유모차·휠체어 살균 소독기 설치 확대 공약
  • 바른경제
  • 승인 2022.01.15 09: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윤아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15일 코로나19 취약계층의 보호를 위해 공공시설에 유모차·휠체어 살균 소독기 설치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정책본부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면역기능이 약한 영·유아와 장애인, 노령층이 사용하는 휠체어나 보행보조기 등 필수 이동수단을 통한 감염·전파 문제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지만, 주기적인 소독 등 관리가 어렵고 번거로운 것이 현실이다.

현재 일부 기초자치단체에서 공공시설에 살균 소독기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이에 대해 주민들의 만족도가 큰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다만, 기존 보건소 중심의 서비스를 도서관, 복지관, 육아종합지원센터 등으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다.

이에 윤 후보는 유모차·휠체어 살균 소독기를 전국 지자체 공공시설로 확대하여 코로나19 취약계층의 감염병 예방과 이동약자에 대한 안전과 보호를 강화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