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7 19:55 (화)
尹 대통령, 취임 첫 주말 백화점 구두 사고 시장 빈대떡 포장(종합2보)
尹 대통령, 취임 첫 주말 백화점 구두 사고 시장 빈대떡 포장(종합2보)
  • 바른경제
  • 승인 2022.05.14 19: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훈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을 가졌다. 경호 인력은 최소한으로 동행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 내외는 백화점에서 신발을 사고, 광장시장과 남산 한옥마을을 방문했다.

이날 오전 집에서 '아점'을 먹은 윤 대통령 내외는 서초구 자택 근처의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샀다.

대변인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은 굽이 거의 없어 발이 편하면서도 양복에 잘 어울리는 신발을 좋아한다고 한다"며 "지금 신고 있는 신발은 3년 전에 샀는데 오래 신었더니 너무 낡아 새 신발을 마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배치돼 백화점을 찾은 시민들은 윤 대통령이 신발 매장에서 쇼핑하는 모습을 구경할 수 있었다.

윤 대통령 내외는 백화점 쇼핑을 마친 뒤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았다.

이 관계자는 "윤 대통령은 산보를 좋아해 서울 곳곳을 많이 걸어다녔는데 광장시장에 있는 마약김밥과 칼국수를 자주 먹었다고 한다"며 "광장시장에서 늦은 점심을 먹을 예정이었다. 그런데 단골식당에 사람이 너무 많아 빈대떡, 떡볶이, 순대, 만두 등을 사서 나왔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남산 한옥마을을 한 바퀴 돈 다음 집을 돌아가 광장시장에서 사 간 음식으로 저녁식사를 했다고 이 관계자는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번 일정은 최소한의 경호인력만 함께 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ikime@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