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1 22:10 (금)
이재명·강기정 “광주군공항특별법 반드시 제정하겠다"
이재명·강기정 “광주군공항특별법 반드시 제정하겠다"
  • 바른경제
  • 승인 2022.05.17 18: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상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과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는 17일 “광주군공항특별법 민주당이 반드시 제정하겠다”고 밝혔다.

이 선대위원장과 강 후보는 이날 오후 광주 서구 강추캠프에서 ‘민주당 광주시당 필승결의를 위한 선대위 2차회의’에서 이 같은 의지를 밝혔다.

이 위원장은 “광주군공항이전특별법을 민주당 당론으로 정하고 반드시 제정해서 정부의 책임을 명확히 하겠다”며 “광주에 내려오기 전 당과도 상의를 마쳤다. 군공항이 국가시설인 만큼 기존 기부대양여 방식에 더하여 국가가 추가 지원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제 삶을 통째로 바꾸고 새로운 삶을 부여한 사회적 어머니인 5·18민주화운동 정신 헌법 전문 명문화도 추진하겠다”며 “역사의 진실 앞에 새롭고 정직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강 후보는 “군공항 이전 문제는 시민들의 오랜 염원이다. 민주당과 손을 맞잡고 국가 주도 방향으로 가되 광주시도 책임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가야 한다”며 “민주당 혁신을 통해 희망의 바람, 승리의 바람, 필승의 바람을 만들어 수도권까지 보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광주와 전남이 정책협약을 통해 상생 첫 단추를 잘 뀄다. 지역 소멸과 수도권 집중을 막기 위해 행정 단위를 넘어선 초광역협력사업이 중요한 시대다”며 “군공항 이전 문제를 포함해 윤석열 정부 지역균형정책인 기회발전특구 첫 번째 모델로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를 유치해 당당하게 빠르게 새로운 광주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 강기정 후보, 송갑석 광주시당위원장과 홍영표·김남국·한준호·이병훈·이형석·이용빈·조오섭 국회의원, 임택 동구청장 후보, 김이강 서구청장 후보, 김병내 남구청장 후보, 문인 북구청장 후보, 박병규 광산구청장 후보, 광역·기초의원 후보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광주=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