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0 11:10 (수)
尹 대통령 스페인 마드리드 도착…나토 순방일정 시작
尹 대통령 스페인 마드리드 도착…나토 순방일정 시작
  • 바른경제
  • 승인 2022.06.28 0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미영 김지훈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7일(이하 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가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도착했다.

윤 대통령 부부가 탑승한 공군 1호기는 이날 오후 10시께 마드리드의 공항에 도착했다.

윤 대통령은 오는 28일부터 공식 일정에 돌입해 사흘간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 양자회담, 면담, 간담회 등 14개에 달하는 외교 일정을 소화하며 다자외교 무대 데뷔전을 치를 계획이다.

윤 대통령은 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가치 연대를 강화하고, 나아가 안보와 경제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한 포괄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겠다는 목표다.

28일에는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을 면담한다. 그리고 저녁에는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과 왕비가 주최하는 환영 갈라만찬에 참석한다.

29일에는 정상회의 세션과 양자회담 등 일정이 빼곡하게 잡혀 있다. 이른 오전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을 면담하고, 오후에는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에 참석해 북한 비핵화 문제에 대한 관심과 지지를 당부할 예정이다.

또한 한·미·일 3국 정상회담을 4년 9개월 만에 갖고 북핵 문제를 비롯한 동북아 안보 정세에 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러한 일정 사이사이 네덜란드·폴란드·덴마크 등 정상과 양자회담을 하고, 저녁에는 스페인 동포간담회도 연다.

마지막 날인 30일에는 체코, 영국과 양자회담을 갖고, 스페인 경제인 오찬간담회에도 참석한다.

윤 대통령 순방에 동행한 김건희 여사는 '배우자 외교' 데뷔전을 치른다. 공식 일정 첫날에 있을 스페인 국왕 주최 환영 갈라만찬에 참석해 참석국 정상 및 배우자와 자연스럽게 첫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그리고 오는 29일에는 스페인 왕궁에서 진행하는 배우자 세션에 참여한다. 궁전, 왕립 유리공장, 국립미술관 등을 방문하게 된다. 30일에는 왕립 오페라극장을 방문해 리허설을 관람하고 브런치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jikime@newsis.com

 

[마드리드·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