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0 11:00 (수)
오후 9시 최소 1만139명 확진…동시간 23일만에 1만명대
오후 9시 최소 1만139명 확진…동시간 23일만에 1만명대
  • 바른경제
  • 승인 2022.07.01 21: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남희 기자 = 금요일인 1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1만139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적으로 1만13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동시간대 기준으로 지난 8일 1만1433명 이후 23일 만에 1만명대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날 오후 9시 8939명보다 1200명, 1주일 전인 지난 24일 6244명보다는 3895명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경기 2715명, 서울 2778명, 인천 511명 등 수도권에서 6004명(57%)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에서는 4135명(43%)이 나왔다. 대구 311명, 경북 504명, 부산 298명, 울산 311명, 경남 576명, 대전 274명, 세종 79명, 충남 322명, 충북 265명, 광주 164명, 전남 243명, 전북 274명, 강원 313명, 제주 171명 등이다.

집계가 마감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2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많아질 전망이다.

앞서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9528명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