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5 06:40 (일)
첫 눈 내린 제주 추위 지속…낮 최고 8~10도
첫 눈 내린 제주 추위 지속…낮 최고 8~10도
  • 바른경제
  • 승인 2022.12.01 05: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재 기자 = 목요일인 1일 제주는 당분간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전날 한라산에 첫눈이 내린 데 이어 이날도 눈이 내리겠다.

제주지방기상청은 "내일까지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 산지에는 눈이, 중산간 이하 지역에는 비 또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2일 오전 9시까지 예상 적설량은 산지 2~5㎝(최대 7㎝ 이상), 중산간 1~3㎝이다.

1일 아침 최저기온은 3~5도(평년 6~9도), 낮 최고기온은 8~10도(평년 13~16도)로 분포하겠다.

특히 2일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3~7도 내외로 떨어져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으니 급격한 기온 변화로 인한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이날 오전까지 순간 시속 55㎞ 이상의 강풍이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겠다.

해상에서는 풍랑특보가 발효 중이다. 제주 전 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는 시속 35~65㎞의 강한 바람이 불겠고, 2~4m의 높은 파도가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비 또는 눈이 내리는 곳을 중심으로 가시거리가 1㎞ 미만으로 짧겠다"며 "비 또는 눈이 얼어 한라산과 산간도로(516도로, 1100도로, 산록도로), 중산간도로(첨단로, 번영로, 평화로 등)에는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보행자 및 차량의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yj4343@newsis.com

 

[제주=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