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8 17:35 (토)
오신환 "정부여당, 김학의·장자연·버닝썬 특검 왜 안 하나"
오신환 "정부여당, 김학의·장자연·버닝썬 특검 왜 안 하나"
  • 바른경제
  • 승인 2019.03.24 16: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윤아 기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사무총장은 24일 "문재인 대통령이 김학의·장자연·버닝썬이 철저한 수사를 통한 진상규명을 언급했는데도 왜 정부여당은 특검을 발동하지 않느냐"고 지적했다.

오 사무총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적고 "정부여당은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필요하다느니, 제1야당의 대표가 당시 법무부 장관이었고 곽상도 한국당 의원은 민정수석이었기 때문에 조사를 받아야한다고 떠들 뿐 진전성은 하나도 안 느껴진다"고 했다.

그는 "박근혜 정부 당시 소위 상설특검법을 만들었다"며 "대통령이 언급하고 박상기 법무부 장관과 김부겸 행안부장관까지 철저한 수사를 약속하는데 왜 특검을 발동하지 않느냐"고 주장했다.

오 사무총장은 "공수처를 만들면 모든 게 해결되느냐"며 "검찰이 해야 할 일은 안하고 온갖 청와대발 적폐수사에 올인하면서 대검에 고발돼 중앙지검에 배당한 버닝썬 사건은 왜 우물쭈물 수사를 안 하느냐"고 했다.

그는 "지금 제도로도 충분히 경찰에 문제가 있으면 검찰이 수사하고, 검찰에 문제가 있으면 특검을 발동해서 할 수 있으니 좀 하라"며 "할 건 하면서 공수처나 검찰 개혁을 이야기해야 진정성을 느낄 거 아니냐"고 강조했다.

yoona@newsis.com

 

【서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