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등대 설치 및 관리에 항공 드론 활용
상태바
올해부터 등대 설치 및 관리에 항공 드론 활용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01.19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 드론으로 접근이 어려운 지역의 현장확인 및 시설점검 실시
군산해양수산청 청사
군산해양수산청 청사

 

올해부터 등대 설치 및 관리에 드론이 활용된다.

군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성준. 이하 군산 해수청)은 올해부터 선박 안전운항을 지원하기 위한 등대 설치 및 관리 럽무에 항공 드론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군산 해수청은 지난 2019년부터 작년까지 점검장비 수행 직원들이 항공 드론 조종 교육을 이수한 후 자격증을 취득했다.

올 상반기 중 항공 드론을 구매해 현장에 투입할 계획이다.

지금까지는 수중 암초나 간출암 등에 등대를 설치하기 위해서는 사전 현장조사의 경우 배를 타고 현장에 접근해 담당직원이 직접 암초에 올라야 했다.

이러다보니 물 때 및 조류속도에 따라 접근성이 제한되었다.

또 현장에 도착하더라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 제한적이라 업무수행에 어려움이 많았다.

특히 사고 또는 태풍 등으로 인해 등대가 파손되는 경우 피해복구를 위한 현장조사를 실시해야하는데, 이 경우 통상 안전난간, 사다리 등의 안전시설도 손상된 경우가 많아 담당직원들이 위험을 무릅쓰고 업무를 수행해야만 했다.

하지만 올해부터 드론을 활용하면서 등대 시설 및 장비 용품의 손상 여부, 시설물 상부의 균열 및 파손 여부 등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담당직원들이 안전한 여건에서 업무를 수행할 수 있게 됐다.

군산지방해양수산청 윤정인 항로표지과장은 “앞으로도 관내 운항선박의 안전운항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