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 소방안전과 교수및 학생, 다문화가정 화재예방 봉사활동
상태바
호원대 소방안전과 교수및 학생, 다문화가정 화재예방 봉사활동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1.05.24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원대 소방안전학과 교수와 학생들이 다문화가정을 위한 화재예방 봉사활동에 나섰다.

이들은 24일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벌였다.

또 화재 예방에 필요한 분말소화기 30대를 전달한데 이어 단독형 화재감지기 30개를 설치하는 봉사활동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호원대 학생들이 전공 교육과정에서 습득한 재능을 봉사활동으로 연계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With up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호원대 차종호 학과장(소방안전학과 교수)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확대해 화재 예방법과 소화기 사용 방법 등을 자세하게 설명해 드리겠다.”고 전했다.

군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천은영 센터장은 “군산지역 다문화가정에 관심을 갖고 소방안전 의식 변화에 도움을 주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