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미원광장에 옛 경성고무 상징 만월고무신 조형물 등장
상태바
[포토] 미원광장에 옛 경성고무 상징 만월고무신 조형물 등장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06.23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남동 주민센터 건너편 미원광장에 옛 경성고무의 상징 검정 고무신 조형물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흥남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것이다.

고무신 조형물은 옛 미원동에 위치했던 경성고무의 만월표 고무신을 모티브로삼았다.  

과거의 활발했던 생산활동의 주체인 노동자들을 기억하고, 군산 야구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인근 남초등학교 야구부 역사를 기념하고자 만들어졌다.

이기만 도시재생과장은 “삶의 흔적을 고스란히 간직해왔던 이곳 미원광장을 시민들이 많이 찾아와 옛 기억과 추억의 공간으로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성고무는 일본에서 온 사업가가 세운 고무신공장을 이만수 사장이 인수해 1932년에 설립한 회사다.

동그라미 안에 만월(滿月)이 새겨진 만월표 고무신을 생산했는데 전국 각지에 특매점이 있을 정도로 인기가 좋았다.

1983년 선경에 완전히 매각되면서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창업주인 이만수의 아들 이용일은 KBO 초대 사무총장을 지내기도 했다.

야구 사랑이 대단했던 그는 군산 지역에 야구 인프라를 만들기 위해 초등학교 4곳, 중학교 2곳, 고등학교 1곳에 야구부를 만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