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산면 이장과 부녀회장, 관내 생활쓰레기 수거 나서
상태바
옥산면 이장과 부녀회장, 관내 생활쓰레기 수거 나서
  • 정영욱 기자
  • 승인 2021.07.13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산면 주민들이 관내 생활쓰레기 수거에 나섰다.

13일 옥산면사무소에 따르면 최근 여름철 악취와 장마철 병해충 발생이 심각해지자 마을 이장과 부녀회장들이 이 같이 환경정화활동을 벌이기로 뜻을 모았다.

이에 따라 마을별로 날짜를 정해 쓰레기 수거는 물론 재활용품 분리배출 방법에 대해서도 홍보를 벌였다. 

노창식  옥산면장은 “주민 스스로 마을에 방치된 쓰레기 수거는 물론 최근 불거진 재활용품 분리배출 방법 홍보 등으로 깨끗하고 살기좋은 마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정식 이장협의회장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쾌적한 옥산면 만들기에 주민 모두가 구슬땀을 흘리며 자발적으로 동참해 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고 했다.    

한편, 이번 쓰레기 관급봉투는  옥산농협(조합장 박규석)지원과 각 단체 이장협의회(회장 문정식)주민자치회(회장 윤명규), 부녀회(회장 문경숙), 체육회(회장 고철호) 등  성금 모금으로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