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가 월강 조인호 작가의 '삶의 여유와 멋' 내달 22일까지 전시
상태바
서예가 월강 조인호 작가의 '삶의 여유와 멋' 내달 22일까지 전시
  • 최은경 시민기자
  • 승인 2021.07.29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예가 월강 조인호 작가의 '삶의 여유와 멋' 서예전이 열리고 있다.

군산시 근대역사박물관은 오는 8월22일까지 박물관 1층 시민열린갤러리에서 이 같은 서예전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서예전에서는 조 작가의 서예 작품 20여점이 선보인다.

조 작가는 “맑고 깨끗한 삶을 영위한 우리 조상들의 숭고한 정신이 작품 속에 스며든 묵향처럼 은은한 향기를 내어 보는이로 하여금 조상의 얼을 되새기고, 우리문화의 자긍심 함양에 이바지하고자 이번 전시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한편 조 작가는 군산제일고 교장으로 퇴직했으며, 한국서예협회 군산지부장을 역임했다.

다수의 초대전과 지난 2009년 이후 6차례 개인전을 열며, 꾸준히 활동 중인 작가로, 대한민국 서예대전 및 한국서예대전 등에서 수상경력이 있다.

전시작품은 한글, 한문, 사군자, 전각 등으로 이뤄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