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의회 상임위 내년 예산안 심사…모두 52건에 약 63억 삭감
상태바
시의회 상임위 내년 예산안 심사…모두 52건에 약 63억 삭감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12.03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회의장/사진=군산시의회
본회의장/사진=군산시의회

군산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와 경제건설위원회 등 상임위원회가 내년도 예산안 심사를 벌여 모두 52건에 약 63억1,466만원을 삭감했다.

3일 시의회에 따르면 행정복지위원회와 경제건설위원회가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해 각각 4건 8,170만1,000원과 48건 62억3,296만6,000원을 삭감하는 조서를 내놨다.

주요 삭감내용을 보면 행정복지위원회는 △열린시정 열린군산 발행 1억1,000만원 중 2,000만원  △독일맥주축제 참관 970만1,000원 전액 △구단 운영(지도자 수당 및 출전경비 등)지원 4,000만원 전액 △길모퉁이 복지안내 고보조명 설치 1억2,000만원을 깎았다.

경제건설위원회는 △상권 활성화 재단 출연금 6억5,400만원 중 4억5,55만7,000원 △공공배달앱 홍보 3,000만원 △새만금 어린이랜드 주차장 조성 1억9,950만원을 삭감했다.  또 △해나지오 삼거리 인근 도로개설공사 2억원 △소규모 노후 공동주택 주거안정 지원센터 운영 2억3,839만9,000원 △교통사고 다발지역 다기능 과속카메라 설치 2억원 등도 깎였다.

내년 본예산은 오는 10일부터 시작하는 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오는 20일 제242회 제2차 정례회 5차 본회의를 통해 최종 결정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